월간 『불교문화』 2021년 8월호 발간 - <불교와 리더십> > 알림마당

사이트 내 전체검색

모두가 함께 꿈을 이루어가는 청년 부처님의 세상
알림마당

알림마당

월간 『불교문화』 2021년 8월호 발간 - <불교와 리더십>
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대한불교진흥원 작성일21-07-28 09:21 조회121회 댓글0건

본문

월간 『불교문화』 2021년 8월호 발간 안내

 

 

   (재)대한불교진흥원이 문화를 통한 불교 포교를 화두로 발간하는 불교계 대표적 대중 문화지, 월간 『불교문화』 2021년 8월호(통권 제152호)가 나왔습니다.

 


 

 

* 구독 문의 : 02-719-2606, www.buddhistculture.co.kr

웹사이트 ‧ 모바일 앱북으로도 “월간불교문화”를 읽을 수 있습니다.
또, SNS로 실시간『불교문화』와 만날 수 있는 창구가 마련되었습니다.
(** 페이스북 · 카카오톡플러스에서 ‘월간불교문화’, 인스타그램에서 ‘buddhismandculture’를 검색해보세요.)


특집 - 불교와 리더십

코로나19로 세계적인 위기에 당면한 지금, 유능한 리더의 등장과 리더십, 리더로서 갖춰야 할 덕목은 더욱 절실해졌습니다. 월간『불교문화』 8월호에서는 ‘불교와 리더십’을 테마로, 리더십으로서 원효의 화쟁 회통 논법과 서산대사의 승병활동을 중심으로 국가 위기에 나타난 불교의 리더십을 살펴보고 불자로서 기업경영에 필요한 자세와 마음가짐, 붓다와 예수의 리더십 등 역사와 시대의 변화에 따라 국가와 기업, 종교에 요구되는 리더십이 무엇인지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.

 

본문 중에서

우리에게 지구를 구하고 우리 자신을 구할 단 한 번의 기회는 바로 지금이다. 생명을 살리는 식물성 식단을 채택하는 것만으로도 우리 주변을 둘러싼 어둠을 물리칠 수 있다. <2021년 캠페인ㅣ육식을 줄이자 中>

 

인간을 인간 자체로 존중하는 마음, 생명을 생명 그 자체로 현창하려는 노력을 통해 『법화경』이 추구하는 이상세계를 구현하는 ‘행복한 삶의 동반자’가 되어야 한다. <현대적으로 이해하는 불교 경전 길라잡이『법화경』中>

 

일체를 만드는 마음은 무수한 지난 생에서의 경험을 정보로 간직하고 있는 식, 무수한 지난 생의 업이 남긴 에너지, 업력을 종자로 함장하고 있는 식이되 바로 지금 내 안에서 활동하고 있는 식, 심층마음인 아뢰아식이다. 아뢰아식은 내가 지금 나라고 여기는 이 나의 개체성을 훨씬 뛰어넘어 존재하는 식이다. <유식이란 무엇인가 中>

 

차례

2021년 8월호(통권 제152호)

 

아름다움이 머무는 곳

암자 기행|경주 남산 보리사__윤제학・신병문

공간이 마음을 움직인다|철원 화개산 도피안사__이종호

 

2021년 캠페인|육식을 줄이자

모든 생명 존중받는 세상 위해 하루 한 끼는 채식으로__최수정

 

불교와 리더십

① 리더십으로서 원효의 화쟁 회통 논법__고영섭

② 국가 위기 시 나타난 서산대사의 리더십__백원기

③ 기업 경영과 불교적 리더십__조기룡

④ 붓다와 예수의 리더십, 그 차이와 공통점__이동연

⑤ 붓다 리더십의 현대적 의의__김응철

 

여시아문

현대적으로 이해하는 불교 경전 길라잡이|『법화경』(3)__차차석

유식이란 무엇인가 (4)__한자경

불교와 신경과학의 세계 (4)|행복한 마음과 행복한 두뇌__석봉래

 

나의 불교 이야기

불교를 만나 삶의 현장을 수행의 장으로 삼다__성태용

 

지혜의 숲

사유와 성찰|다시 불교를 보다 (4)__이수정

일상 속 건강 지키기 (8)__김종우

 

불교문화 산책

책 읽기 세상 읽기|대니얼 데닛의 『의식이라는 꿈』__정여울

만화로 보는 법구 명상 이야기 8__방경일

문태준 시인이 읽어주는 불교 詩

 

불교문화 뉴스

독자 후기

 

 

  • 페이스북으로 보내기
  • 트위터로 보내기
  • 구글플러스로 보내기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
(03144) 서울특별시 우정국로 67 전법회관 401호 대한불교청년회T. 02)738-1920F. 02)735-2707E-mail. kyba1920@hanmail.net

COPYRIGHT ⓒ 2017 (사)대한불교청년회. ALL RIGHTS RESERVED.